default_top_notch
ad46

[#국회] 가상화폐 열풍, 정부대책의 한계와 올바른 대응방안 토론회 개최

보도본부 | 한성현 기자

기사승인 2018.01.18  17:06:32

공유
default_news_ad1

- 블록체인과 가상화폐 분리대응은 가능한가

[시선뉴스 한성현] 

<기자가 선정한 이주의 국회 행사> 
가상화폐 열풍, 정부대책의 한계와 올바른 대응방안 토론회 개최
공동주최 – 국회의원 김관영, 신용현, 오세정, 채이배, 국민의당 정책위원회
일시 – 2018년 1월 18일 오후 14시
장소 – 국회 의원회관 제3세미나실

(가상화폐와 관련한 올바른 대응방안을 위해 김관영, 신용현, 오세정, 채이배 의원 주최로 토론회가 개최됐다/시선뉴스 DB)

세간의 이슈인 가상화폐. 특히 급등하고 있는 가상화폐와 관련하여 법무부 장관의 거래소 폐쇄검토 발언부터 국민청원, 청와대의 입장 번복 및 총리실의 진화 등 정부의 가상화폐 정책이 혼란을 보이고 있다. 

(가상화폐와 관련한 올바른 대응방안을 위해 김관영, 신용현, 오세정, 채이배 의원 주최로 토론회가 개최됐다/시선뉴스 DB)

이에 1월 18일 국민의당 김관영, 신용현, 오세정, 채이배 의원 공동주최로 가상화폐 열풍, 정부대책의 한계와 올바른 대응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

투기열풍 억제와 블록체인산업발전과 암호화폐 규제방안을 주제로 진행된 토론회는 김진화 한국블록체인협회 준비위원회 공동대표가 발제를 맡았으며, 강영수 금융위원회 가상통화대응팀장, 박정호 한국인터넷진흥원 부원장, 심재철 법무부 정책기획단장, 김형중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 교수, 신원희 코인원 이사가 토론에 참여했다.

(가상화폐와 관련한 올바른 대응방안을 위해 김관영, 신용현, 오세정, 채이배 의원 주최로 토론회가 개최됐다/시선뉴스 DB)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가상화폐에 대한 정부의 정책에 대해 “갈피를 못잡고, 우왕좌왕 하면서 거래가는 급등락을 거듭하고, 그 사이 국민들은 막대한 이득을 얻거나 손실을 떠안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며, “정부가 시장을 안정화시키기는커녕, ‘작전세력’이 되어 오히려 ‘투기, 도박’으로 만들고 있는 형국이다”라며 현 정부의 태도에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금융주권을 탈중앙화하는 P2P경제시스템의 세계적 추세를 면밀히 분석해 가상화폐 관리 방안을 찾아야하며, 그러려면, 학계 등 전문가는 물론, 가상화폐 거래소 관계자, 블록체인 업계 등 민간의 의견을 충분히 듣고, 시장이 수용할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본 기사는 시선뉴스 국회출입기자가 한 주간 이슈가 되었던 국회와 국회의원의 중요 이슈를 선택하여 독자에게 알리는 기사입니다.

한성현 국회출입기자


ad45
ad56
ad52
ad49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2
ad66
default_news_ad4

실시간 많이 본 뉴스

item72
ad76
default_nd_ad3
default_side_ad1

시사 더보기

item86
ad71

지식·교양 더보기

item87
ad69

지식·정보 더보기

item88
ad70

인포그래픽 더보기

item89
ad72

웹툰뉴스 더보기

item66

시선 인터뷰 더보기

item92
ad73

다큐멘터리 더보기

item9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