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6

2018 예비군은 무엇이 바뀌었을까? [보도본부 이야기]

보도본부 | 이호 기자

기사승인 2018.03.14  10:59:40

공유
default_news_ad1

[시선뉴스 이호/디자인 이정선] 본 기사는 기획부 소속 이호 부장(호부장), 심재민 기자(재미나), 김병용 기자(용용이), 가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에 대해허심탄회하게 대화를 하는 내용입니다. 다소 주관적인 내용이 포함될 수 있다는 점을 알립니다.

2월 20일 국방부는 국회 국방위원회 업무 보고에서 적정 수준의 예비군 훈련 보상비를 지급하는 방안의 대책을 세우겠다고 밝혔다. 현재 예비군 훈련 보상비는 기존 1만원에서 50%정도 상승한 1만 6천원이지만 이 역시 현실을 반영하지 못한 금액이라는 불만이 있어 2022년까지 21만원으로 올린다는 방침이다.

지난 5일부터 2018년 병력동원훈련소집(이하 동원훈련)이 실시되었다. 올해 동원훈련 대상은 57만여 명으로 장교·부사관은 1~6년차, 병사는 1~4년차가 해당된다. 특히 올해부터는 육군의 동원훈련 입소시간을 9시에서 12시로 늦춰 예비군들의 입영 불편을 개선하였고 이와 함께 훈련부대까지 멀거나 교통 불편 지역에 거주하는 예비군들은 차량으로 수송해 입영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ad45
ad56
ad52
ad49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2
ad66
default_news_ad4

실시간 많이 본 뉴스

item72
ad76
default_nd_ad3
default_side_ad1

시사 더보기

item86
ad71

지식·교양 더보기

item87
ad69

지식·정보 더보기

item88
ad70

인포그래픽 더보기

item89
ad72

웹툰뉴스 더보기

item66

시선 인터뷰 더보기

item92
ad73

다큐멘터리 더보기

item9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