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6

‘가려진 시간’ 강동원, 감독 만족시킨 촬영 에피소드도?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기사승인 2018.04.16  14:38:20

공유
default_news_ad1

[시선뉴스] '가려진 시간'의 강동원이 지방 촬영 중 에피소드를 전했다.

강동원은 영화 '가려진 시간'(감독 엄태화)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잦은 지방 촬영을 한 것에 대해 언급했다.

강동원은 "남해나 강원도 등 지방 촬영이 많았다. 할 게 없다보니 최대한 먹는데 집중했다"고 솔직 발언으로 웃음을 안겼다.

사진=영화 '가려진 시간' 스틸컷

그는 또 동갑인 엄태화 감독과 ‘가려진 시간’을 통해 처음 호흡을 맞춘 것과 관련해 "서로 말을 편하게 할 수 있었고, 동시대를 살았다보니 공감되는 지점이 많았다. 편하게 촬영했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엄태화 감독 역시 "강동원과 대화가 잘 통했다. 또 지방 촬영이 많았는데 각 지방의 맛집을 안내해줘서 재밌었다"고 전했다.

한편 '가려진 시간'은 화노도에서 일어난 의문의 실종사건 후 며칠 만에 어른이 되어 나타난 성민(강동원)과 유일하게 그를 믿어준 소녀 수린(신은수)의 특별한 이야기를 담았다.

 


ad45
ad56
ad52
ad49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60
default_news_ad2
ad66
default_news_ad4

실시간 많이 본 뉴스

item72
ad76
default_nd_ad3

SISUN BRAND PLAYER

default_side_ad1

시사 더보기

item86
ad71

지식·교양 더보기

item87
ad69

지식·정보 더보기

item88
ad70

인포그래픽 더보기

item89
ad72

웹툰뉴스 더보기

시선 인터뷰 더보기

item92
ad73

다큐멘터리 더보기

item90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